SK E&S, 말레이시아 에너지전환 협력
SK E&S, 말레이시아 에너지전환 협력
  • 박윤석 기자
  • 승인 2024.04.25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NBR과 분산전원 통합관리 시스템 구축 MOU 체결

[일렉트릭파워 박윤석 기자] SK E&S가 말레이시아 최대 전력기업과 에너지솔루션 사업 협력을 통해 아세안 지역 에너지전환 지원에 나선다.

SK E&S는 4월 25일 말레이시아 푸트라자야에서 TNB(Tenaga Nasional Berhad) 산하 연구소인 TNBR과 마이크로그리드 사업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MOU를 통해 SK E&S와 TNBR은 배터리에너지저장장치(BESS)·태양광 등 분산전원을 통합 관리하기 위한 시스템을 공동 구축하게 된다.

TNB는 발전을 물론 송·배전, 판매에 이르는 사업을 직접 수행하는 아세안 최대 규모 국영 전력기업으로 산하에 독립 연구기관인 TNBR을 둬 전력계통 전반에 걸친 연구개발을 하고 있다.

TNBR 창립 30주년 기념행사 일환으로 열린 이번 MOU를 통해 양측은 말레이시아 국가 에너지전환 로드맵 지원을 위한 솔루션을 공동으로 개발하기로 했다. 또 말레이시아와 아세안 시장에서 마이크로그리드·BESS·가상전력플랫폼(VPP) 사업모델 개발과 사업화를 위해 협력할 계획이다.

이번 MOU 체결은 SK E&S가 축적해온 에너지솔루션 분야 기술력과 노하우가 인정받은 결과다. SK E&S는 TNBR 창립 30주년 기념행사에서 TNBR과 진행한 4.4MWh 규모 BESS기반 VPP솔루션 공동연구 성과를 인정받아 리서치 파트너 어워드를 수상하기도 했다.

SK E&S는 말레이시아에서의 연구 성과를 바탕으로 마이크로그리드·BESS·VPP 기반 기술력을 고도화하고, 에너지전환에 관심이 많은 아세안 시장에서 다각도의 사업 기회를 발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염창열 SK E&S 에너지솔루션 사업지원실장은 “TNBR과의 협력은 말레이시아는 물론 아세안 시장에서의 에너지솔루션 사업을 위한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양사의 협력을 통한 현지 에너지전환을 가속화하고 지속가능한 미래를 창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SK E&S는 글로벌 비즈니스 확장을 위해 주요 아세안 국가들과 긴밀한 협력을 이어가고 있다. 베트남에선 닌뚜언성 태양광 사업을 비롯해 LNG·재생에너지 분야 협력을 추진 중이다. 인도네시아에서도 현지 파트너사들과 LNG·재생에너지 사업 전반에 걸친 협력을 공고히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